울산시 울주군 모드니애(주) 이경훈 대표 농림부 장관상 수상

7일, 곤충산업 활성화 공로 인정받아

김태익 기자 | 기사입력 2022/09/07 [08:20]

울산시 울주군 모드니애(주) 이경훈 대표 농림부 장관상 수상

7일, 곤충산업 활성화 공로 인정받아

김태익 기자 | 입력 : 2022/09/07 [08:20]

 

 

[코리아투데이뉴스] 울산시농업기술센터(소장 황명희)는 9월 7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22년 제4회 곤충의 날 기념식’에서 이경훈 농업회사법인 모드니애(주) 대표가 곤충산업 활성화 유공으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이경훈 대표는 울주군 두서면에 지난 2017년 농업회사법인 모드니애(주) 설립을 시작으로 밀웜과 굼벵이를 전문적으로 생산하고 있다.

 

국제표준화기구(ISO)9001 품질경영시스템 인증, 곤충 생산에서 제조·가공·판매·체험에 이르는 농촌융복합산업(6차산업) 인증,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사회적기업 인증을 받는 등 깨끗하고 안전한 식용곤충 생산에 정성을 다하고 있다.

 

특히 영농조합법인 울산산업곤충 연구회 회장과 (사)한국곤충산업중앙회 밀웜분과 분과장을 맡아 식용곤충 산업화를 위한 생산기반 체계 구축, 생산·유통·가공기술 정보공유를 통해 지역 내 곤충사육농가들의 생산성 향상 및 소득증대에 노력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경훈 대표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수상으로 울산지역 곤충사육농가들과 함께 식용곤충을 활용한 과자류, 농축액과 반려동물 간식 등 식용곤충 소비 촉진과 곤충농가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라고 말했다.

 

김태익 기자 (tkpress82@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